12월 31일




12월 31일...


평범해진 날...


아쉬운 것도.. 설레는 것도  시간속으로 증발해 버린.. 그런 세월의 징표...


Trackback 0 Comment 0